▒▒▒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제목: 아브레우 대표, '동해 심해 가스전 평가' 브리핑

등록일: 2024-06-03 17:50

아브레우 대표, '동해 심해 가스전 평가' 브리핑


동해 대형 석유전 올해 하반기부터 시추…내년 상반기 결과 나와
현재 석유·가스 유망구조만 발견…시추 통해 실제 부존량 확인
정부 "유망구조 추정 매장량, 최소 35억배럴·최대 140억배럴"
첫 탐사부터 생산까지 7∼10년 걸려…필요 재원 최대한 정부 지원 방침

안덕근 산업부 장관, 동해 석유·가스 매장 관련 설명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3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실에서 열린 국정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뒤 동해 석유·가스 매장 관련 추가 설명을 하고 있다. 2024.6.3 hihong@yna.co.kr

경북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최대 140억배럴의 석유·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정부 공식 발표가 나오면서 향후 시추 일정에 관심이 쏠린다.
3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정부는 지난해 2월 경북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최소 35억배럴에서 최대 140억배럴의 석유·가스 부존 가능성이 높다는 통보를 받은 뒤 5개월에 걸쳐 해외 전문가, 국내 자문단 등의 검증 과정을 거쳤다고 밝혔다.

석유·가스 개발은 ▲ 물리 탐사자료 취득 ▲ 전산 처리 ▲ 자료 해석 ▲ 유망 구조 도출(석유가 발견될 전망이 있는 구조) ▲ 탐사 시추(지하자원을 탐사하기 위해 땅속 깊이 구멍을 파는 작업) ▲ 개발·생산 등의 단계를 밟아 진행된다.
현재 정부는 동해 심해에 석유·가스 유망 구조가 있다는 점을 발견한 상태다.

정부가 물리탐사 자료 해석을 통해 산출한 '탐사자원량'은 최소 35억배럴, 최대 140억배럴이다. 탐사자원량이란 물리탐사 자료를 해석해 산출한 유망 구조의 추정 매장량으로, 아직 시추를 통해 확인되지 않은 것이다.
정부는 매장 예상 자원의 비율을 가스 75%, 석유 25%로 추정하고 있다. 가스는 최소 3억2천만t에서 최대 12억9천만t, 석유는 최소 7억8천만배럴에서 최대 42억2천만배럴이 부존할 것으로 전망한다.

남미 가이아나 광구는 금세기 발견된 단일광구 최대 심해유전으로 평가받는다. 이곳의 발견 자원량(매장량+발견잠재자원량)이 110억배럴이었다.

안덕근 산업부 장관, 동해 석유·가스 매장 관련 설명
안덕근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3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실에서 열린 국정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뒤 동해 석유·가스 매장 관련 추가 설명을 하고 있다.

남은 것은 향후 탐사 시추를 통해 본격적으로 실제 부존 여부와 부존량을 확인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어느 정도의 경제성이 있다고 확정하면 본격적인 개발·생산에 들어간다.
탐사 시추 이후에는 탐사정 시추로 구조 내 석유·가스 부존을 확인한 뒤 평가정 시추를 통해 매장량을 파악한다.
이어 개발계획을 수립하고 생산시설을 설치한 뒤 석유·가스 생산을 개시한다.

석유공사에 따르면 일반적으로 첫 탐사부터 생산까지는 약 7∼10년이 걸리며 생산 기간은 약 30년이다.
정부는 첫 시추 일정을 연말로 계획 중이며, 3개월간의 작업을 거쳐 최종적인 작업 결과는 내년 상반기 중으로 예상한다.
개발 과정에서의 투자 비용은 정부의 재정 지원과 석유공사의 해외투자 수익금, 해외 메이저기업의 투자 유치를 통해 조달할 방침이다.

1공 시추에 1천억원 이상의 재원이 들고 성공이 보장되는 것도 아니지만, 정부는 필요 재원을 최대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시추를 해봐야 정확한 결과를 알 수 있어서 (시추) 과정에서 관계부처, 국회와 협의해 최대한 (정부가)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해 석유·가스 매장 예상 지역
윤석열 대통령은 3일 취임 후 첫 국정브리핑을 열어 "경북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최근 140억배럴에 달하는 석유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결과가 나왔고, 유수 연구 기관과 전문가들의 검증도 거쳤다"고 전했다.

과거 석유공사는 동해 천해에서 총 11공 탐사정 시추 끝에 국내 최초로 상업적 가스를 발견, 95번째 산유국이 됐다.
석유공사는 아직 탐사가 실시되지 않은 지역에 대해서도 평가를 통해 추가 유망 구조를 도출할 예정이다.
정부의 탐사 실시 지역은 전체 광권의 약 3분의 1가량으로, 미탐사 지역이 남아 있다.
지난해 탐사 면적은 1천900㎡였으며, 정부는 지속적인 탐사·분석을 통해 성공 확률을 높이겠다는 복안이다.

아울러 심해 자원개발에는 대규모 투자와 기술력이 요구되는 만큼 해외 메이저 자원개발 기업을 유치할 계획이다.
정부 관계자는 "동해 가스전은 10번 실패하고 11번째에 성공해 산유국이 될 수 있었지만, 심해는 한 번 뚫는 데 1천억원이 들고 여러 번 시도할 여력이 없다"며 "효율적으로 성공을 거둬야 하지만 단번에 성공한다고 말할 수 없고 꾸준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시작이라고 당부드리고 싶다. 이룬 것도 아니고 이제 시작"이라며 "목표는 결국 상업적 성공을 이뤄야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尹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 막대한 양 석유·가스 매장 가능성"
"우리도 산유국?" "7광구 어디 갔나"… 영일만 석유·가스 발표에 와글와글
박정희 땐 석유 발견 해프닝…포항 영일만, 이번엔 성과내나
‘한국도 산유국’ 기대감에 에너지株 무더기 상한가

‘시추공 1개 1000억’ 경제성 평가 시기상조…업계 “파 봐야 안다”
시추공 5개 뚫을 계획…“실패 책임 안 물어”
정부 “시추공이 석유·가스 만날 확률 20%”
“동해 석유, 파봐야 안다” 호들갑 금물…일단 최소 5천억 투입
시추공 5개 뚫을 계획…“실패 책임 안 물어”
정부 “시추공이 석유·가스 만날 확률 20%”

140억배럴 가능성 ‘대왕고래’부터 파본다…노르웨이 업체 계약
액트지오가 페이퍼컴퍼니? 오너 오늘 방한 "포항 유전은 기회"
아브레우 대표, '동해 심해 가스전 평가' 브리핑
경북 포항 영일만 일대에 최대 140억배럴 규모의 석유·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한 미국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 대표가 7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산업통상자원부 기자실에서 동해 심해 가스전 개발과 관련한 브리핑을 하고 있다

석유공사 "액트지오, 4년간 영업세 체납했지만 용역 계약 가능"
"액트지오, 4년간 법인 자격 박탈" 보도에 석유공사 "계약에 법적 문제 없다"
'동해 심해 가스전 분석' 액트지오 고문 출국
"석유탐사, 차분하고 끈기있게… 노르웨이도 4년 걸렸다"
노르웨이 석유·가스 사업 주도 에퀴노르社 오페달 회장 인터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1452
 尹대통령, '인구 국가비상사태' 선언…"범국가적 총력 대응"
2024-06-19 27
1451
 "캐나다 빼고라도 한국 넣어라"…확대되는 '韓 G7 추가' 논의, 왜
2024-06-14 47
 아브레우 대표, '동해 심해 가스전 평가' 브리핑
2024-06-03 88
1449
 UAE와 에너지·국방 등 19건 MOU... 바라카 이어 후속 원전도 협력키로
2024-05-29 69
1448
 한중일 공동선언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입장 각각 재강조"
2024-05-27 42
1447
 北 "6월4일전에 위성발사"…한중일정상회의 앞두고 日에 통보
2024-05-24 44
1446
 27년만에 '의대 증원' 확정…대교협, 대입시행계획 변경 승인
2024-05-09 125
1445
 어르신들에게 인사하는 윤석열 대통령
2024-04-29 111
1444
 헌재 "유산상속 강제하는 '유류분', 위헌·헌법불합치" 결정
2024-04-25 69
1443
 서울대병원 초유의 주1회 휴진…전국 20개 병원도 논의키로
2024-04-19 8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146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