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제목: 한밤 강화 서쪽 해역서 규모 3.7 지진…인천 등서 흔들림 감지

등록일: 2023-01-09 03:57

한밤 강화 서쪽 해역서 규모 3.7 지진…인천 등서 흔들림 감지


한밤 강화 서쪽 해역서 규모 3.7 지진…인천 등서 흔들림 감지
지진 적은 인천서 계기진도 4…"관련 신고 30건, 피해는 없어"
3.0 이상 지진 새해 처음…3.5 이상은 10월 괴산지진 이후 70여일만

9일 오전 1시 28분께 규모 3.7 지진이 발생한 인천 강화군 서쪽 25㎞ 해역.
인천 강화군 서쪽 25㎞ 해역에서 9일 오전 1시 28분께 규모 3.7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지진파 중 속도가 상대적으로 빠른 P파를 토대로 한 자동분석에선 규모가 4.0으로 추정됐으나 이후 추가분석을 거쳐 규모가 3.7로 조정됐다. 애초 규모가 4.0으로 추정돼 지진조기경보가 발표됐고 수도권에 재난문자가 발송됐다.
진원의 깊이는 19㎞로 파악된다.

지진계에 기록된 관측값을 토대로 산출하는 흔들림 정도인 계기진도는 인천에서 4, 서울과 경기에서 3, 강원·세종·충남·충북에서 2로 나타났다.
계기진도 4는 '실내의 많은 사람이 흔들림을 느끼고, 밤이면 사람들이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리는 정도'를 말한다.

계기진도 3과 2는 각각 '실내 특히 건물 위층의 사람은 현저히 흔들림을 느끼고 정지한 차가 약간 흔들리는 정도'와 '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은 소수 느끼는 정도'를 말한다.

실제 트위터 등 SNS에는 인천과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한밤중 재난문자와 동시에 흔들림을 느꼈다는 글들이 잇따랐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오전 2시까지 지진과 관련해 신고 30건이 접수됐다.
한반도와 그 주변 해역에서 규모 3.0 이상 지진이 발생하기는 새해 들어 처음, 작년 12월 1일 이후 약 40일만이다.

규모 3.5 이상 지진이 발생하기는 작년 10월 29일 충북 괴산군에서 규모 4.1 지진이 일어난 뒤 70여일만이다.
이번 지진은 한반도에도 '지진 안전지대'가 없다는 점을 다시 보여줬다.
인천은 국내에서 디지털 지진계 관측이 시작한 1999년부터 2021년까지 규모 3.0 이상 지진이 단 한 번만 발생했다. 규모 2.0 이상 2.9 미만 지진도 5번이 전부다.

이번 지진이 발생한 곳에서 반경 50㎞ 내로 범위를 좁혀 1978년부터 기록을 보면 이 지역에서 이전에 발생한 규모 2.0 이상 지진은 총 32번이다. 이 가운데 가장 큰 규모는 1989년 6월 20일 규모 3.2 지진으로 나타났다.
올해 들어서는 지난 5일 0시 28분 제주 서귀포 해역에서 규모 2.4 지진이, 이어 7일 오전 5시 12분 전남 신안군 흑산도 해역에서도 규모 2.4 지진이 발생했다

인천 강화 해역 규모3.7 지진…서울서도 "한밤 놀라 잠 깼다"
수도권서 4년 만에 가장 강한 지진 발생…규모 3.7
인천 강화군 서쪽 25㎞ 해역서 규모 3.7 지진
"전쟁 난 줄"…강화도 해상 규모 3.7 지진에 '화들짝'
인천소방본부 "지진 관련 신고 30건…피해 없어"

"흔들린다" 6초 전 "조심해라" 문자 왔다…지진보다 빨랐던 이유
새벽에 '화들짝' 강화도 규모 3.7 지진 관측 9초만에 지진속보
발생 4초만에 최초관측 이후 9초만에 속보…수도권에 긴급재난문자
1978년 이후 81번째로 강력…여진은 규모 1.2 한 차례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
1372
 난방비 지원폭 넓힌다… 尹 “중산층까지 경감 적극 검토하라”
2023-01-26 63
1371
 마스크 안 쓸 자유 첫날 “편해요” “아직 무서워”
2023-01-20 41
1370
 尹대통령 "첫째, 둘째, 셋째도 경제…'韓 1호 영업사원' 뛸 것"
2023-01-14 59
1369
 尹 “북핵 더 심각해지면 자체 핵 보유할수도”
2023-01-12 31
 한밤 강화 서쪽 해역서 규모 3.7 지진…인천 등서 흔들림 감지
2023-01-09 42
1367
 尹대통령 "3대 개혁, 반드시 나아가야 하는 길…국민께서 명령"
2023-01-01 246
1366
 고체추진 우주발사체 시험비행 또 성공…첫시험 9개월만에
2022-12-30 105
1365
 내년 예산 638.7조 국회 통과… 3년 만에 정부안보다 줄었다
2022-12-24 101
1364
 이태원 국조특위, 여야 합동 첫 현장조사…서울경찰청 등 대상
2022-12-21 164
1363
 "우리 동네 아이스링크 됐다"…매년 반복되는 빙판길의 비밀
2022-12-21 4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138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