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제목: 현대차그룹 105층아닌 55층 GBC로 설계변경…서울시 "시간소요"
이름: * http://www.gwanjiyun.com


등록일: 2024-02-22 03:20
조회수: 36
< 현대차그룹 105층아닌 55층 GBC로 설계변경…서울시 "시간소요" >
현대차그룹 105층아닌 55층 GBC로 설계변경…서울시 "시간소요"
242m 고층부 2개동과 저층부 4개동 등 총 6개동 구조 제안
현대차, GBC 건립시 자율주행·UAM 기술 적용 계획도
서울시 "면밀히 살필 것"…현장은 흙막이 공사 완료후 굴토 공사 진행 중

현대차 GBC 예정 부지
현대차그룹이 서울 강남에 지으려는 글로벌비즈니스센터(GBC)를 애초 계획했던 105층보다 더 낮은 층수로 나눠 짓겠다고 서울시에 제안한 것으로 확인됐다.

21일 서울시와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현대차그룹은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서 공사 중인 GBC 개발계획 변경 제안서를 지난 7일 서울시에 제출했다.
현대차그룹은 애초 GBC를 국내 최고 높이인 105층(높이 569m)짜리 초고층 빌딩 1개동과 저층 건물 4개동으로 지을 계획이었다.

하지만 이번 변경 제안서에는 GBC를 55층 2개동을 포함해 모두 6개동으로 나눠 짓겠다는 내용이 담겼다.  
제안서에는 또 현대차그룹 통합사옥 등으로 활용될 55층 2개동은 각각 높이 약 242m로 건립하고, 저층부 4개동에는 대규모 행사·회의 공간, 문화·편의 시설이 들어선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앞서 현대차그룹은 지난 2014년 삼성동 한국전력 부지를 매입, 7만9천342㎡ 면적에 사옥 건립 계획안을 발표했다.
당시 총 사업비로는 부지 대금과 취득세, 토지 부대비용, 공공기여, 건축비 등을 합해 15조원을 웃돌 것이란 추정도 나왔다.
이후 현대차그룹은 GBC를 105층 건물 1개동과 35층 숙박·업무시설 1개동, 저층의 전시·컨벤션·공연장 등을 짓겠다는 제안서를 제출한 뒤 서울시와 협의를 거쳐 2020년 착공에 들어갔다.

하지만 그 사이 공사비 상승과 초고층 빌딩 건립에 따른 고도 제한 문제 등으로 기존 설계안에 대한 재검토 작업이 이뤄졌다.
이에 따라 현대차그룹의 개발계획 변경안이 실제 이행된다면 GBC 최고 층수는 군사 작전 제한 고도보다 낮아 국방부와의 이슈도 해결될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GBC 개발계획 변경 제안서를 제출했으며, 변경에 따른 인허가와 관련해 서울시와 긴밀히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GBC 건물의 실용성과 안전성,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 그룹의 미래 전략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설계안을 변경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GBC 최고 층수를 절반 정도로 낮추면 공사 비용을 줄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공사 기간도 단축할 수 있는 이점도 감안한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변경안이 수용될 경우 자율주행과 도심항공교통(UAM) 등 혁신 기술을 접목하고 친환경 탄소저감 기술을 GBC 건립에 적용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신중히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서울시 관계자는 "기존 설계안과 다른 부분이 있는 만큼 면밀하게 살펴보고 협상할 것"이라며 "변경된 설계안을 살피는 데 시간이 꽤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GBC 건설 현장에서는 흙막이 공사가 완료됐으며, 현재 굴토 공사가 진행 중이다.
현재 국내 최고층 건물은 높이 555m의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555m)다.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808
 이란, 360기 날렸는데 99% 격추…"작전 성공" vs "실망"
2024-04-16 3
807
 조국당, 봉하마을서 1박2일 워크숍…文 예방하고 盧묘역 참배
2024-04-11 31
806
 이재명 "권력" 823회, 한동훈 "범죄" 781회…네거티브 말폭탄
2024-03-28 98
805
 '살얼음판' 지역구, 총선 승패 가른다…치열한 여야 대결 예고
2024-03-23 59
804
 혼인건수 12년 만에 반등했지만…3년째 19만건대 '빙하기'
2024-03-20 65
803
 슈퍼스타 오타니, 한국 도착…'서울 시리즈' MLB 다저스 내한
2024-03-15 61
802
 알리바바, 한국에 3년간 1조5천억원 투자…연내 물류센터 건립
2024-03-14 32
801
 美 대선 대리전된 특검 청문회 "이중잣대" vs "기억력 왜 거론"
2024-03-13 53
800
 美 "한반도 우주·바다 다 본다"…핵 못 뚫는 CP탱고, 韓언론 첫 공개
2024-03-11 50
799
 비트코인, 원화마켓서 장중 1억원 돌파…사상 최고가
2024-03-08 55
798
 프랑스, 세계 최초로 헌법에 '낙태 자유' 명시
2024-03-05 48
797
 삼성전자 '갤럭시 링' 첫 외부 공개…최태원도 관심
2024-02-27 106
796
 달 착륙 美우주선 곧 멈춘다…예상작동시간 최대 9→5일로 단축
2024-02-23 76
 현대차그룹 105층아닌 55층 GBC로 설계변경…서울시 "시간소요"
2024-02-22 36
794
 "트럼프, 우방보다 적의 편"…한국전 부른 '애치슨라인급' 평가
2024-02-12 66
793
 개혁신당 “위성정당 안 만들어…거대 양당 ‘꼼수정치’ 상징”
2024-02-10 58
792
 尹대통령, 참모들과 '설맞이 노래' 합창으로 설 인사
2024-02-08 65
791
 “한국 라면에 세계가 빠졌다”… 국민 야식에서 대표 K푸드로
2024-02-04 101
790
 유승민 역할론이 뜬다…'野안민석 저격 공천설'엔 劉 "불쾌"
2024-02-01 97
789
 클린스만호, 사우디에 승부차기 승리…아시안컵 8강 진출
2024-01-29 8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41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