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제목: 한미 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연장…北 도발에 맞불

등록일: 2022-10-28 15:14

< 한미 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연장…北 도발에 맞불 >
北, 2주만에 또 도발…동해로 단거리탄도미사일 2발 발사
호국훈련 종료일에…尹정부 출범후 14번째 미사일 도발

북한 탄도미사일
북한이 2주 만에 또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14번째 미사일 발사로, 미군 전력이 참가한 가운데 진행된 우리 군 호국훈련 마지막 날에 도발을 감행했다.
28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전 11시 59분께부터 낮 12시 18분께까지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2발을 발사했다.
군 당국은 미사일 사거리, 고도, 속도 등 제원을 분석 중이다

합참은 "우리 군은 감시 및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 간 긴밀하게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쏜 것은 지난 14일 새벽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로 추정된 SRBM을 발사한 지 2주 만이다. 새 정부 출범 이후 미사일 발사로만 보면 14번째다.

아울러 지난 16∼22일 열린 중국 공산당 제20차 당대회가 마무리되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3연임에 나선 이후 탄도미사일 도발을 재개한 것이기도 하다.
군 당국은 지난 17일부터 이날까지 이어지는 대규모 실병 기동훈련인 '2022 호국훈련' 기간에 북한이 탄도미사일 도발을 감행한 것에 주목하고 있다.

이 기간 전국 각지에서 육·해·공 각급 부대 훈련이 호국훈련 일환으로 펼쳐졌고 북한이 특히 경계하는 공세적 훈련인 해병대의 대규모 합동상륙훈련이 시행돼 이례적으로 언론에 공개되면서 대북 경고를 보내기도 했다.
북한은 이런 훈련에 대한 반발성 무력 시위에 나선 것으로 분석되며, 군과 주한미군의 대비태세를 떠보려는 의도도 있어 보인다.

이와 관련, 북한은 대외 선전매체를 동원해 호국훈련을 "조선반도(한반도)의 군사적 불안과 위험을 증대시키는 무분별한 대결 망동"이라고 맹비난해왔다.
선전매체 '메아리'는 "이번 훈련의 도발적인 성격과 내용, 전례 없는 규모를 통해서도 괴뢰 군부 호전광들의 호전적 객기가 어느 지경에 이르고 있는가를 잘 알 수 있다"며 "침략전쟁 연습 소동에 미쳐 날뛸수록 내외 여론과 국제사회의 더 큰 비난과 규탄을 면치 못하게 될 것"이라고 험구를 쏟아냈다.

북한은 9·19 군사합의를 위배하는 방식의 포병 사격 도발을 지난 14일 하루에만 5회, 18∼19일에 걸쳐 3회, 24일 1회 감행하면서 무력 시위를 이어왔다.
북한군 총참모부는 포병 사격이 남측에서 있었던 사격 훈련에 대응하는 군사행동 조치라는 핑계를 대고 있다.

북한은 올해 들어 탄도미사일을 25차례 쐈고, 순항미사일을 3차례 발사한 것이 언론에 공개됐다.
오는 31일부터 내달 4일까지 한미가 F-35A, F-35B 스텔스 전투기 등 240여 대를 동원해 대규모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Vigilant Storm)을 실시할 예정이어서 이 기간 북한의 도발이 예상된다.

'탄도미사일 재개' 北, 핵실험 우려 증폭…"내주가 고비"
中당대회 기간 잠잠하더니 2주만에 단거리 2발 발사
내달 8일 美중간선거 앞두고 긴장 고조…한미 연합공중훈련도 변수
28일 서울의 한 철도역에서 시민들이 TV를 통해 북한 탄도미사일 시험발사 방송을 지켜보고 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강원도 통천 일대에서 동해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쐈다고 밝혔다

'핵공격시 정권종말' 거론한 美 국방부 "절대 핵무기 사용 안돼"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 원해…北도발은 한일과의 관계 강화할뿐"
오늘부터 韓-美 연합공중훈련… F-35 등 240여대 참가
한반도 전역서 96시간 논스톱 작전
5년 만에 부활… 北에 경고 메시지

北, 6시간36분동안 미사일 최소 17발·포탄 100여발 퍼부어
오전에 3차례 걸쳐 여러 곳에서 동·서해로 탄도미사일…1발은 NLL 넘어
포격은 9·19 합의 위반…軍, 전투기 출격해 NLL 이북에 미사일 3발 발사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로 동해 최북단 저도어장 출어 어선들의 조기 철수 조처가 내려진 2일 어장에 출어했던 어선들이 고성 대진항에 정박해 있다.

北, 오후엔 포격 도발…동해 완충구역에 100여발 쐈다
軍 "북한 지대공 미사일 등 6발 동·서해상 추가발사 포착"
하루 미사일만 25발 쐈다… 北, 방사포 포함 120발 ‘소나기 도발’
美핵잠·전투기 아랑곳않고 쐈다…北 휴전 이후 초유의 도발

北, 러에 우크라戰 무기 줬다… 백악관 “탄약·포탄 상당량 제공”
美 “중동·북아프리카 국가로 보내는 것처럼
숨기려고 해… 유엔에서 책임을 물을 것”
北, 9월엔 “보낸 적 없다” 발뺌

北, 화성-17형 추정 ICBM 발사…2단 분리 후 정상비행 실패 추정
북한 장거리탄도미사일 1천920㎞ 솟구쳐 마하 15 속도로 비행
"北장거리미사일은 ICBM…2단 분리후 정상비행 실패추정"
한미 공중훈련 ‘비질런트 스톰’ 연장…北 도발에 맞불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674
 이재명, 모친 빈소 찾은 김성태 측근에 “김 회장 꼭 만날 것”
2023-01-28 34
2673
 117만 취약가구 에너지바우처 30만원…160만가구 가스비할인 2배
2023-01-26 17
2672
 폼페이오 "김정은, 中 위협 방어하는데 주한미군 필요하다 말해"
2023-01-25 13
2671
 연휴 마지막날 정말 춥다…서울 아침 체감온도 '-26도
2023-01-24 22
2670
 잠든 돈 82억 찾아가세요..."혹시나 했더니 나도 3000만원"
2023-01-22 15
2669
 미일 정상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 재확인…한미일 협력 강화"
2023-01-14 46
2668
 "김인섭과 통화 안 했다"던 정진상, 1년간 115차례 통화
2023-01-04 103
2667
 "아낀다" 에펠탑 불도 끈 파리…한국, 문 열고 난방 틀어댄다
2023-01-02 51
2666
 중국인 단기비자 중단… 인천공항 입국만 허용
2022-12-31 55
2665
 안철수 “난 尹정부 연대보증인, 단일화 옳았다면 손잡아 달라”
2022-12-26 62
2664
 요즘 한강엔 이게 생겼다...'-22도 혹한'인데 얼지 않는 이유
2022-12-24 48
2663
 '빌라왕' 뺨치는 2천700채 '건축왕'…266억 전세 사기
2022-12-23 43
2662
 불경기에 이웃사랑도 ‘꽁꽁’… 봉사 줄고 후원도 뚝
2022-12-22 45
2661
 독감 의심환자 한주새 75% 급증… “65세이상 백신 연내 접종을”
2022-12-21 40
2660
 남욱 “모든 건 이재명의 의지에 따라 이뤄져… 우리는 끌려간 것”
2022-12-10 142
2659
 박지원 "서훈 안보실, 월북 결론…난 공무원 빚 발표 반대"
2022-12-03 381
2658
 “쌍방울-아태협, 北 요청 받고 경기도가 낼 경협비용 50억 대납”
2022-12-02 87
2657
 尹 "5대 우주강국 도약…광복 100주년 화성에 태극기 꽂겠다"
2022-11-28 126
2656
 尹, 화물연대 ‘업무개시명령’ 심의할 국무회의 내일 직접 주재
2022-11-26 118
2655
 “집값 수억 내려도 종부세는 올랐다”
2022-11-22 10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134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