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제목: 내년부터 매달 '만0세 100만원·만1세 50만원' 부모급여

등록일: 2023-09-05 18:21

< 내년부터 매달 '만0세 100만원·만1세 50만원' 부모급여 >
내년부터 매달 '만0세 100만원·만1세 50만원' 부모급여
송고시간2023-09-05 10:00 中文요약beta 공유 댓글7 글자크기조정 인쇄
아동수당법 시행령 개정안 국무회의 의결…10만원 아동수당과 별도

내년 1월 1일부터 만 0세 아동이 있는 가구에 매달 100만원, 만 1세 아동이 있는 가구에 50만원의 부모급여가 지급된다.
정부는 5일 국무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의 아동수당법 시행령 개정안을 의결했다고 보건복지부가 밝혔다.

만 0세와 1세에 매달 각각 70만원과 35만원 지급하던 부모급여의 금액이 상향 조정되는 것으로, 만 8세 미만 아동에게 매달 지급하는 아동수당 10만원은 별도로 지급된다.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이와 함께 의료급여 압류방지 전용통장의 신청 방법과 절차를 담은 의료급여법 시행령도 의결됐다.

의료급여 수급권자가 신청하면 시군구는 현금으로 지급되는 의료급여를 수급권자가 지정한 '압류방지 전용통장'으로 입금한다. 이 계좌에 입금된 급여는 압류할 수 없어 수급권이 보호된다.
시행령은 이와 함께 부당청구 의료급여기관 공표를 위한 의료급여공표심의위원회의 구성과 운영에 관한 사항, 공표 절차도 규정했다.

위원회는 복지부, 의약계, 법률전문가 등 9명으로 구성되며, 심의를 통해 공표 대상이 된 기관의 위반행위, 처분 내용, 의료급여기관의 명칭과 주소, 대표자 성명, 기관의 종류와 대표자 면허번호 등 공표 사항은 복지부, 관할 지자체 등 홈페이지에 6개월 동안 공고된다.

이와 함께 의료급여법 개정으로 부정수급 신고 대상에 의료급여기관 외에 부당한 방법으로 의료급여를 받은 사람이 추가됨에 따라 각 신고 대상별 포상금 지급 기준도 마련됐다.

‘부모급여’ 0살 월 100만원씩…7월에 낳았으면요?
내년 1월1일부터 만 0살 영아가 있는 가구에 월 100만원, 만 1살 유아가 있는 가구에 월 50만원씩 부모급여가 지급된다. 올해 0살과 1살을 둔 가구에 각각 월 70만원과 35만원을 지급했는데 그 금액이 오르는 것이다.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2830
 이준석, 尹 겨냥 "어리석은 사람, 고시 9수 말곤 한 게 없어"
2024-05-28 11
2829
  한국 선수로 세계제패 허미미 "할머니 생각났다"
2024-05-26 21
2828
 이재용 파격 인사…13년전 이건희 '충격의 여름' 떠오른다
2024-05-21 33
2827
 북, 리설주 ICBM 목걸이 이어 '화성-17형' 모형 폭죽도
2024-05-21 9
2826
 "54세 생일 하늘도 도왔다"…최경주, KPGA 최고령 우승
2024-05-19 22
2825
  "이정후의 나이, 수술 이력 등 고려해 빠른 수술 결정
2024-05-18 13
2824
 公기관장 빈자리 90개… “낙선-낙천자들 줄섰다”
2024-05-15 29
2823
 10대그룹 총수들, 日-中 기업인들과 9년만에 서울 회동
2024-05-13 19
2822
 라인사태 뒤엔 손정의 셈법 "24세 이하 고객 원했다"…
2024-05-12 2267
2821
 추경호 “108명이 똘똘 뭉쳐야”…거대야당과 협상력 시험대
2024-05-10 27
2820
 ‘나혼자 산다’ 1000만 중 노인 385만명…더 쓸쓸한 어버이날
2024-05-08 20
2819
 '자식 부자'에게 온 尹초청장…의령 10남매가 받은 '깜짝 선물'
2024-05-03 34
2818
 트럼프 "韓은 부국, 왜 우리가 지켜주나…우릴 제대로 대우하길"
2024-05-02 23
2817
 90년대 학자·운동가들 사랑방, 백기완마당집 문 열었다
2024-05-01 17
2816
 이상한 가뭄, 이상한 장마, 이상한 기온… 이상해진 한반도
2024-04-30 16
2815
 ‘태양광 비리 의혹’ 건설사 대표, 실종 13일 만에 옥정호서 발견
2024-04-29 16
2814
 1.3% 깜짝 성장 난감한 野…'전국민 25만원' 추경 제동 걸리나
2024-04-28 19
2813
 尹∙李 회담서도 빠졌다…"이게 우리 현주소" 존재감 사라진 與
2024-04-24 35
2812
 조국혁신당, 호남서 ‘총선 보고’ 첫발…지지층 다지기
2024-04-22 16
2811
 빅터 차 "한반도 통일, 갑자기 온다…누가 정권 잡든 대비해야"
2024-04-19 2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142   [다음 10개]
        처음으로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