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관악지역발전연구회 홈페이지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아이디

비밀번호

ID저장


  Total : 966, 1 / 39 pages  

이 름   
Homepage    http://www.gwanjiyun.com
제 목    이낙연, 이재명 직격 “민주당 참담…가치-품격 잃고 적대-증오 난무”
이낙연, 이재명 직격 “민주당 참담…가치-품격 잃고 적대-증오 난무”
“리더십 영향 면역체계 무너져
폭력적 언동에 당내 민주주의 질식
정책 내놔도 사법문제에 가려져”

이낙연 전 국무총리가 28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연대와 공생’ 주최 ‘대한민국, 위기를 넘어 새로운 길로’ 학술 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가 “과거의 민주당은 내부 다양성과 민주주의라는 면역체계가 작동해 건강을 회복했으나 지금은 리더십과 강성지지자들 영향으로 그 면역체계가 무너졌다”고 평가했다.
이 전 대표는 28일 싱크탱크 ‘연대와 공생’이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진행한 ‘대한민국, 위기를 넘어 새로운 길로’ 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통해 “제1야당 민주당은 오래 지켜온 가치와 품격을 잃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전 대표는 “민주당은 긴 세월 동안 나름의 자생력과 회복력을 구사해 왔으나, 요즘은 그렇지 못하다”며 “면역체계가 무너지면 질병을 막지 못하고 죽어간다”고 말했다.

이어 “안팎을 향한 적대와 증오의 폭력적 언동이 난무한다”며 “참담하다. 당내 민주주의가 거의 질식하고 있다”고도 했다.
이 전 대표는 "민주당의 ‘면역체계’가 무너진 탓에 도덕적 감수성이 무뎌지고 국민 마음에 둔해졌다"며 “정책이나 비전을 내놓는 활동이 미약해졌고, 어쩌다 정책을 내놓아도 사법 문제에 가려진다”고 비판했다.

이 전 대표는 국민의힘의 최근 동향에 대해 “얼마나 효과를 낼지 불확실하지만, 혁신의 노력은 일단 하고 있다”며 “여당이 강성 지지자들과 결별한 것은 불행 중 다행이었다”고 평가했다.

이 전 대표는 국내 정치의 양극화를 극복할 방법으로 ‘다당제 구현’을 제시했다. 그는 “양대 정당이 ‘국민 실망 시키기’를 경쟁해 온 결과로 무당층이 예전보다 더 두텁고 단단해졌다”며 “다당제를 통해 무당층을 국회에 포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장 할 일은 위성정당 포기를 전제로 준연동형 비례대표제를 유지하는 것”이라며 “병립형은 정치 양극화의 폐해를 극심하게 만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낙연 “민주당, 뭘 내놔도 사법 문제에 다 가려져... 참담”
“도덕적 감수성 무뎌지고 당내 민주주의 억압...리더십 문제”
이낙연 "당 민주주의 질식" 이재명·개딸에 직격…신당도 열어놨다
이낙연, 이재명 직격 "리더십탓 당내 민주주의 무너지고 죽어가"
이낙연계 싱크탱크 행사서 작심 발언…"적대·증오의 언동 난무, 참담"
'제3지대'에 "충정 공감", '신당 창당' 가능성엔 "할 일 골똘히 생각"

대선패배 이낙연 책임론에 "윤석열씨가 대통령 된게 홍준표 덕분인가…남탓 못난짓"
이낙연, 이재명 사법리스크 겨냥 "법원 가는데 총선 치를수있나 걱정"
이틀만에 또 직격…李 강성지지자 겨냥해 "끔찍할 정도로 적대적·폭력적"
선거제도 이재명과 대립각…"위성정당 포기 전제한 준연동형제가 시대 요구"



  윗   글   함세웅, 文·이낙연에 "방울 달린 남자들이 추미애보다 못해"  
  아랫글   30년간 ‘청룡의 품격’ 세운, 최초이자 최고인 김혜수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ZERO